UPDATED. 2020-03-29 10:12 (일)
「다문화·저소득층 자녀를 위한 해양캠프」포항서 개최
「다문화·저소득층 자녀를 위한 해양캠프」포항서 개최
  • 신진범 기자
  • 승인 2016.08.08 2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레저스포츠 체험, 캠프파이어 등 다양한 문화․체험 행사 열려
[시사브리핑 신진범 기자]경상북도는 8월 10일부터 12일까지 포항시 오도1리 해변 및 이가리 포항해양과학고 일원에서‘다문화·저소득층 자녀를 위한 해양캠프’를 개최한다.

올해 2회째로 개최되는 해양캠프는 해양·수상레저스포츠회가 주최 및 주관하며, 해양수산부, 경상북도와 포항시가 공동후원하여 다문화·저소득층 학생 240명이 해양캠프에 참여한다.

이번 해양캠프는 포항시가 해양수산부에 공모해 선정됐으며, 포항을 비롯 강원 고성, 전남 여수 등 전국 3곳에서 개최된다.

캠프 일정으로 1일차에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캠핑장 구축 및 해양레저스포츠를 체험하고, 2일차에는 해양레저스포츠 체험 및 캠프파이어화합의 장 프로그램이 열리며, 마지막 날에는 포스코 견학 등이 진행된다.

세부 프로그램으로는 모터보트, 바나나보트, 카약, 땅콩보트 등 해양레저스포츠 교육 및 체험, 레크리에이션, 샌드아트 강연, 바비큐 파티 및 공동체 생활과 화합의 장을 위한 캠프파이어 등 어울림한마당이 진행되며, 지역박물관 및 포스코 견학 등 다채로운 문화·체험 행사가 열린다.

또한, 생존 수영 등 안전교육도 병행하여 바다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며, 운영요원 사전교육, 센터별 인솔자 및 인명구조원 배치 등 별도 안전대책을 수립하여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 할 예정이다.

이번 해양캠프를 통하여 스마트폰과 컴퓨터 게임에 익숙한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해양레저스포츠 체험기회를 제공하여 건전한 여가 선용 및 올바른 사회성 함양에 도움을 줄 계획이다.

권영길 경북도 동해안발전본부장은“이번 캠프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열리는 행사인 만큼 특별히 안전에 신경을 더 쓸 것이며, 다양한 해양체험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들이 서로 화합하며 사회 공동체 의식을 키우고, 바다와 친밀감을 느끼며 바다를 향한 꿈을 키우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