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6.23 금 11:22
> 뉴스 > 전체기사 > 문화
     
칸 영화제서 호평받은 영화 '악녀' 캐릭터 포스터 공개
2017년 05월 25일 (목) 23:51:54 한성수 기자 dana0223@gmail.com

[시사브리핑 한성수 기자]

김옥빈, 신하균 주연의 영화 '악녀'가 칸 영화제에서 공개되어 호평을 받은데 이어 ‘숙희’(김옥빈)와 그녀를 둘러싼 인물들의 모습을 포착한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악녀'는 살인병기로 길러진 최정예 킬러 숙희가 그녀를 둘러싼 비밀과 음모를 깨닫고 복수에 나서는 강렬한 액션 영화이다.  

 

   

 

정체를 숨긴 채 살아가는 킬러 ‘숙희’, 그녀는 긴박한 상황에서도 베일 듯 차갑기만 하다. 잠시 후, 수십 명의 상대를 단숨에 제압할 그녀의 액션은 오로지 죽이는 것만 배워온 최정예 킬러의 면모를 입증할 것이다. 


‘숙희’를 킬러로 길러낸 최고의 킬러 ‘중상’(신하균), 죽은 줄로만 알았던 그가 어느 날 갑자기 그녀 앞에 다시 나타나면서 극에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한다. 

 

 

 

'숙희'의 곁을 맴도는 의문의 남자 '현수'(성준)는 무슨 이유에서인지 그녀를 지켜본다. 속내를 알 수 없는 ‘현수’의 묘한 눈빛은 그가 어떤 비밀을 간직한 채 그녀에게 접근하게 된 것인지 관객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국가 비밀 조직의 간부 ‘권숙’(김서형)은 ‘숙희’에게 임무를 내리고 그녀의 가짜 인생까지 설계한 비밀 조직 수장으로, 타겟을 향한 흐트러짐 없는 눈빛과 카리스마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숙희’가 등장한 순간부터 그녀를 견제해온 국가 비밀 조직의 요원 ‘김선’(조은지), ‘숙희’의 절대적인 실력에 열등감을 가지고 있는 그녀의 행동은 이야기를 상상치도 못할 상황으로 이끈다.


‘숙희’와 그녀 주변 인물들간의 얽히고 설킨 관계는 물론 각 캐릭터의 존재감까지 엿보이는 캐릭터 포스터 5종 공개로 관객들의 영화에 대한 기대감은 더욱 고조될 것이다.

 

한편 <악녀>는 제70회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을 통해 공개된 후 전 세계 영화인들에게 뜨거운 극찬을 받고 있다. 


국내외 영화 관계자 및 매체들은 “처음부터 끝까지 스릴 넘치는 질주, 강렬하고 파워풀한 김옥빈의 연기”(미국 배급사_wellgo USA), “경이적인 기술적 성과, 강렬하고 숨을 멎게 만드는 액션 시퀀스!”(영국 배급사_arrow films)등 쾌감 넘치는 영화에 대한 찬사를 보내는가 하면 “마치 게임 스테이지를 클리어 하듯 속도감 넘친다!”(TV리포트 _김수정), “눈으로 확인해야 할 女 액션의 정수”(OSEN_장진리)등 전에 본 적 없는 액션 영화의 탄생에 반가움을 표해 예비 관객들의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신선한 액션과 카리스마 넘치는 캐릭터들의 활약이 기대되는 영화 <악녀>는 6월 8일 관객들과 만나게 된다.

 

 


한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사브리핑(http://www.na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 65길 20, 호성빌딩 9층 390호 | TEL 02)6346-8850
신문사업등록법호 : 서울, 아 02098 | 등록일 : 2009. 1. 21. | 편집인 : 이흥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흥섭
Copyright 2008 시사브리핑.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