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8.18 금 12:05
> 뉴스 > 전체기사 > 문화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심사위원에 최동훈, 계륜미 등 선정
2017년 08월 04일 (금) 11:10:31 신재덕 기자 roomfour@naver.com

[시사브리핑 신재덕 기자]

제13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조직위원회가 4일 발표한 국제경쟁부문 심사위원에 최동훈 감독과 칸영화제 부집행위원장 크리스티앙 쥰, 홍콩의 영화제작자 스 난셩, 일본 영화음악감독 한노 요시히로, 대만 배우 계륜미가 심사위원으로 선정됐다. 


올해 심사위원장을 맡은 크리스티앙 쥰은 칸영화제 부집행위원장으로, 특히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의 영화와 영화 작가들을 발굴, 소개해왔다. 1983년부터 칸영화제에서 프로그래머를 맡으며 아피찻퐁 위라세타쿤, 브릴란테 멘도자, 에릭 쿠, 가린 누그로호 등 동남아 영화감독들의 인지도를 높이는 데 기여했으며 샘 맨데스 감독의 '007 스카이폴', 박찬욱 감독의 '스토커'를 포함해 100편이 넘는 영화를 직접 번역해 자국에 소개했다.

홍콩의 영화제작자 스 난셩은 1980년대에 서극 감독과 함께 필름 워크샵을 창립, 필름 워크샵에서 '영웅본색', '천녀유혼', '황비홍' 시리즈 및 '흑협', '촉산' 등의 작품을 제작하며 홍콩영화의 전성기를 이끈 장본인이다. 2007년 베를린영화제와 2011년 칸영화제 심사위원을 역임하였으며 '칠검', '무간도', '용문비갑', '도화선', '만추', '심플 라이프' 등의 제작에 참여하며 현재까지도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일본 오사카 출신인 한노 요시히로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뮤지션이자 작곡가다. 허우 샤오시엔의 '해상화'의 음악을 맡아 영화 OST의 새로운 인재라는 찬사를 받았으며, 지아장커, 유릭와이 등 아시아의 대표 감독들과도 함께 작업한 바 있다. 2015년 직접 대본을 쓴 첫 장편영화 '비에 흔들리는 여자'의 감독을 맡기도 했다.

   
▲ 제13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심사위원에 선정된 최동훈 감독, 대만배우 계륜미


최동훈 감독은 데뷔작 '범죄의 재구성'(2004)을 통해 한국의 범죄영화 장르를 진일보시켰다는 평가를 받으며 여러 시상식에서 신인감독상과 각본상을 휩쓸었다. 차기작 '타짜'와 '전우치'에 이어 1,300만 관객을 매료시킨 '도둑들'(2012)에서는 화려한 액션과 시각효과로 명실상부 한국 최고 감독으로 자리 잡았다. 2015년 '암살'로 약 1,280만의 관객을 동원, 또다시 그 명성을 확인했다.

'말할 수 없는 비밀', '여친남친', '타이페이 카페 스토리' 등의 작품으로 국내에서도 많은 팬들을 보유하고 있는 배우 계륜미는 2012년 '여친남친'으로 제49회 금마장영화제 및 제55회 아시아태평양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면서 중화권 최고의 여배우로 자리잡았다. 2014년에는 '백일염화'로 3년 연속 금마장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으며 제14회 상하이국제영화제에서 아시아신인상 심사위원, 제15회 타이페이영화제와 제52회 금마장영화제에서도 심사를 맡은 바 있다.



심사위원 5인은 영화제 기간 동안 국제경쟁부문인 세계 음악영화의 흐름 섹션의 작품 7편 중 대상에 해당되는 롯데 어워드 수상작이 될 1편을 선정하게 된다. 롯데 어워드 수상작에는 한화 2천만 원이 수여되며 제13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폐막작으로 특별 상영된다.

올해로 13회를 맞은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8월 10일부터 15일까지 총 6일간 열리며 개막작 '장고'가 상영되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제천시 일원에서 개최된다.


신재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사브리핑(http://www.na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 65길 20, 호성빌딩 9층 390호 | TEL 02)6346-8850
신문사업등록법호 : 서울, 아 02098 | 등록일 : 2009. 1. 21. | 편집인 : 이흥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흥섭
Copyright 2008 시사브리핑.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