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1 17:02 (수)
'일자리위원회', 자율주행차-바이오 산업 등 정부 차원 적극 지원한다
'일자리위원회', 자율주행차-바이오 산업 등 정부 차원 적극 지원한다
  • 임대호 기자
  • 승인 2017.09.25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좋은 일자리 창출 위한 크라우드펀딩 역할과 과제’로 내일 간담회 열기로
[시사브리핑 임대호 기자]대통령직속 일자리위원회 (이용섭 부위원장)는 내일 (9월 26일)오후 4시 판교에 위치한 와디즈㈜에서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크라우드펀딩의 역할과 과제’라는 주제로 정책간담회를 갖는다.

이날 간담회에는 영화 “노무현입니다”의 펀딩중개를 한 와디즈㈜ 등 크라우드펀딩 중개기업, 크라우드펀딩을 통한 자금모집에 성공한 창업기업, 영화제작자 및 크라우드펀딩에 투자경험이 있는 엔젤투자자와 기재부ㆍ금융위ㆍ중기부 등 관계부처 담당자들이 참석한다.

이번 간담회는 일자리신문고에 ‘창업을 가로막는 금융권 규제가 너무 많다’는 제도개선 건의에 따라 기술력을 보유한 스타트업들에게 모험자본이 원활하게 공급될 수 있도록 크라우드펀딩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이번 정책간담회는 생생한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고 간담회 참석기업의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일자리위원회와 관계부처가 직접 관련 현장을 방문하여 해결책을 찾는‘찾아가는 현장 일자리신문고’형식으로 개최해 향후 찾아가는 현장 일자리신문고‘를 활성화할 계획이라고 일자리위원회는 밝혔다.

이용섭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은 간담회를 통해 인사말씀을 통해 “기존 제조업의 일자리 창출 역량이 급감하고 있어 신성장산업 육성과 벤처창업 활성화를 통해 새로운 일자리를 만들어가야 한다” 면서 “혁신적 기술과 사업성만 있으면 쉽게 창업자금을 마련할 수 있는 금융생태계 마련을 위해 모험자본이 혁신창업기업에게 원활하게 공급되도록 제도 개선이 필요하다. 특히 다수의 일반 대중으로부터 십시일반 (十匙一飯) 투자자금을 모집하고 집단지성(the wisdom of crowds)을 활용하는 크라우드펀딩을 활성화해야 한다”고 밝힐 예정이다.

그리고 4차산업과 관련 “4차 산업혁명의 주역이 될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빅데이터, 로봇, 친환경 자율주행차, 신재생 에너지, 제약·바이오 산업 등 신성장산업에 정부주도의 자금공급 뿐만 아니라 민간의 모험자본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이 분야에서 스타트업(start-up)과 스케일업(scale-up)을 적극 지원하면 많은 양질의 새로운 일자리가 만들어질 것”이라고 강조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