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2.15 금 16:57
> 뉴스 > 전체기사 > 정치
     
[여론조사]국민 67% "국정원 공작정치에 '이명박'의 묵인, 지시했을 것"
자유한국당의 고 노무현 전 대통령 특검 요구에는 불과 26%만 동의
2017년 10월 02일 (월) 09:08:50 임대호 기자 sdh60906@daum.net
[시사브리핑 임대호 기자]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국민들의 지지율이 68%를 나타내면서 문재인 정부에 대한 국민들의 신뢰도는 좀처럼 떨어질 줄 모르고 상승하고 있는 가운데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이명박정권의 방송장악 등 ‘국정원 여론조작 관련 이명박 전 대통령이 직접 지시했거나 묵인했을 거라는 의혹에 대해 67%가 공감하는 것으로 조사돼 향후 검찰수사의 향방이 주목된다.

특히 민주당이 추진하고 있는 ‘이명박ㆍ박근혜 정부 방송장악 관련 국정조사’에 대해서는 ‘찬성(62%) vs 반대(26%)’로, 찬성이 2.4배인 36%p 높았다(무응답 : 12%).

계층별로 ▲남성(찬성 62% vs 반대 29%) ▲여성(62% vs 23%) ▲19/20대(75% vs 15%) ▲30대(80% vs 13%) ▲40대(71% vs 22%) ▲50대(55% vs 33%) ▲서울(62% vs 28%) ▲경기/인천(68% vs 23%) ▲충청(58% vs 26%) ▲호남(79% vs 9%) ▲대구/경북(46% vs 42%) ▲부산/울산/경남(59% vs 25%)에서는 찬성응답이 더 높은 반면, ▲60대(36% vs 42%) ▲70대(40% vs 42%) ▲강원/제주(40% vs 52%)는 반대가 다소 높았다.
   

정치성향별로 ▲보수층(찬성 30% vs 반대 56%)은 반대가 26%p 높은 반면, ▲중도층(66% vs 25%)과 ▲진보층(89% vs 6%)은 찬성이 2.6~15배가량 높았다.

지난 19대 대선 ▲문재인(찬성 88% vs 반대 7%) ▲안철수(46% vs 34%) ▲유승민(44% vs 40%) ▲심상정(70% vs 21%) 투표층에서는 찬성이 더 높은 반면, ▲홍준표(11% vs 72%) 투표층은 반대응답이 더 높았다.

그리고 자유한국당 정진석 의원의 막말로 또 다시 논란이 되고 있는 ‘노무현 전 대통령 일가 뇌물수수 의혹 관련 특검’에 대해서는 ‘찬성(29%) vs 반대(59%)’로, 반대가 2배가량인 30%p 높아(무응답 : 12%)자유한국당의 주장이 억지 주장임이 분명해 졌다.

계층별로 ▲남성(찬성 32% vs 반대 59%) ▲여성(25% vs 59%) ▲19/20대(26% vs 62%) ▲30대(23% vs 67%) ▲40대(26% vs 67%) ▲50대(31% vs 58%) ▲60대(36% vs 44%) ▲70대(33% vs 45%) ▲서울(32% vs 61%) ▲경기/인천(22% vs 65%) ▲충청(30% vs 53%) ▲호남(23% vs 63%) ▲대구/경북(40% vs 48%) ▲부산/울산/경남(31% vs 55%) ▲강원/제주(34% vs 52%) 등 전 계층에서 모두 특검도입 반대가 높았다.

정치성향별로 ▲보수층(찬성 55% vs 반대 34%)은 찬성이 21%p 높은 반면, ▲중도층(27% vs 62%)과 ▲진보층(12% vs 79%)은 반대가 2.3~6.6배가량 높았다.

정파별로 ▲민주당(찬성 13% vs 반대 80%) ▲정의당(12% vs 74%) ▲무당층(34% vs 43%)에서는 반대가 더 높은 반면, ▲한국당(66% vs 21%) ▲국민의당(40% vs 38%) ▲바른정당(53% vs 37%) 지지층에서는 찬성이 더 높아 차이를 보였다.

특히 국정원 여론조작 실체가 속속 드러나고 있는 가운데 이명박 전 대통령이 국정원 여론조작을 직접 지시했거나 묵인했을 거라는 의혹에 대한 질문에 ‘공감(67%) vs 비공감(19%)’로, 공감도가 3.5배인 48%p 더 높았다(무응답 : 14%).

8월말 대비 ▲공감도(63% → 67%)는 4%p, ▲비공감도(18% → 19%)는 1%p 동반 상승했다. 계층별로 ▲보수층(공감 39% vs 비공감 42%) ▲한국당(16% vs 60%) ▲홍준표 투표층(19% vs 53%)을 제외한 다른 계층에서는 모두 이명박 전 대통령이 국정원 여론조작을 직접 지시했거나 묵인했을 거라는 의혹에 대한 공감도가 더 높았다.

▲19/20대(공감 83% vs 비공감 9%) ▲30대(81% vs 9%) ▲호남(82% vs 8%) ▲화이트칼라(82% vs 11%) ▲진보층(87% vs 7%) ▲민주당(90% vs 5%) ▲정의당(87% vs 8%) 등에서는 공감도가 80%를 상회했다.

특히 보수층이 두터운 ▲60대(공감 45% vs 비공감 30%) ▲70대(39% vs 36%) ▲대구/경북(55% vs 27%)에서도 이명박 전 대통령이 국정원 여론조작을 직접 지시했거나 묵인했을 거라는 응답이 더 높았다.

추가로 밝혀지고 있는 국정원 여론조작 실태와 악화되는 여론 등 사면초가에 몰린 이 전 대통령에 대한 검찰의 칼끝이 언제쯤 향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이 조사는 여론조사전문기관 리서치뷰가 9월 28~30일 <3일간> 전국 성인남녀 1,201명(무선 85%, 유선 15%)을 대상으로 ARS 자동응답시스템을 이용 임의걸기(RDD)로 진행했다. 통계보정은 2017년 8월말 현재 행정자치부 주민등록인구통계에 따라 성ㆍ연령ㆍ지역별 가중치를 부여했고, 표본오차는 95%신뢰수준에 ±2.8%p, 응답률은 3.0%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리서치뷰>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임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사브리핑(http://www.na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 65길 20, 호성빌딩 9층 390호 | TEL 02)6346-8850
신문사업등록법호 : 서울, 아 02098 | 등록일 : 2009. 1. 21. | 발행인 : 이흥섭 | 편집인 : 홍덕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흥섭
Copyright 2008 시사브리핑.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