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5 10:41 (토)
대북 특사단 평야에 도착해 우리 시각 오후 6시부터 김정은 위원장 접견
대북 특사단 평야에 도착해 우리 시각 오후 6시부터 김정은 위원장 접견
  • 임대호 기자
  • 승인 2018.03.05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브리핑 임대호 기자]청와대는 오늘 오후 문재인 대통령 특사 자격으로 오늘 오후 2시 북한을 방문하고 있는 정의용 청와대 수석 등 특사단은 오후 6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접견 및 만찬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특사단 방북 관련 브리핑을 “특사단 5명이 당일 오후 2시50분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해 이같은 일정을 진행 중”이라고 밝히고 김 위원장과 접견에 대해서는 "김정은 국무위원장 접견과 만찬을 지금 이 시각, 오후 6시부터 진행키로 합의했다"고 말했다.
▲ 정의용 수석 등 우리측 대북 특사단이 평양을 방문하기 위해 공군 2호기 탑승에 앞서 인사를 하고 있다.

김 대변인 “우리 특사단이 리현 통일전선부 실장과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맹경일 통전부 부부장이 특사단을 맞았다.”고 밝혔다.

한편 1박 2일 일정의 특사단 일행이 묵을 숙소로 '고방산 초대소'는 평양 대동강변의 고급 휴양시설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그러나 김정은 위원장과 특사단과 접견에서 어떤 말이 오갔는지는에 대해서는 알려지지 않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