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4.19 목 20:10
> 뉴스 > 전체기사 > 문화
     
뉴이스트 W, 단독 콘서트 ‘DOUBLE YOU’ 성황리 개최
2018년 03월 20일 (화) 03:43:36 박병우 기자 i2daho@naver.com

[시사브리핑 박병우 기자]

그룹 뉴이스트 W가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총 3일간 올림픽공원 SK 핸드볼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 ‘DOUBLE YOU’  IN SEOUL을 통해 약 1만 6천여명의 팬들과 특별한 만남을 가지며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이번 콘서트는 티켓 오픈과 동시에 전회차 전석 매진을 기록하는 등 뜨거운 관심 속에서 단독 콘서트를 펼쳤으며, 미니앨범 타이틀곡 ‘WHERE YOU AT(웨어 유 엣)’으로 포문을 열었으며, 마치 한 편의 영화와 같은 VCR 영상과 함께 현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팬들이 보내준 뜨거운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많은 고민을 하고 더욱 정성 들여 콘서트를 준비했다고 제일 먼저 전한 이들은 라이브 밴드 세션과 뉴이스트, 뉴이스트 W 활동곡, 솔로곡 등으로 총 25곡을 새롭게 편곡해 선보였으며, 특히 지난해 10월 발매한 앨범 ‘W, HERE(더블유, 히어)’에 수록된 멤버 별 솔로곡 무대를 최초 공개해 4인 4색 매력을 발산, 콘서트에 더욱 특별함을 더했다.

 
   
▲ 뉴이스트 W가 16일부터 18일까지 열린 콘서트에서 4인4색의 매력을 펼쳐보여 팬들을 열광하게 했다.*사진제공: 플레디스

멤버 JR은 자신의 솔로곡 ‘WITH(위드)’로 고마운 사람들에 대한 진실된 마음을 전해 팬들의 가슴을 울렸으며, 아론은 뮤지컬과 같은 퍼포먼스를 연출, 섹시한 매력이 돋보이는 ‘GOOD LOVE(굿 러브)’ 무대를 선보였다.

렌의 ‘PARADISE(파라다이스)’ 무대는 다양한 소품과 파격적인 의상으로 색다르고 화려하게 꾸며졌으며, 백호는 감미로우면서도 파워풀한 목소리로 솔로곡 ‘지금까지 행복했어요’를 선사해 감동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뉴이스트 W는 무대 중간마다 팬들과 다정하게 소통하는 모습을 보였고, 공중에서 360도 회전하는 무대 장치를 통해 팬들에게 더욱 가깝게 다가가 더 많은 팬들과 눈 맞추고 인사를 하는 등 팬들을 생각하는 마음을 드러냈다.

 
   
▲ 뉴이스트 W가 16일부터 18일까지 총 3일간 올림픽공원 SK 핸드볼경기장에서 ‘NU’EST W CONCERT IN SEOUL’을 개최했다.*사진제공: 플레디스

또한 뉴이스트 W는 ‘여왕의 기사’, ‘LOVE PAINT(러브 페인트)’, ‘LOOK(룩)’ 등 파워풀한 가창력과 눈길을 사로잡는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무대, ‘사실말야’, ‘예뻐’, ‘티격태격’ 등 귀여운 안무와 함께 달달하고 밝은 에너지가 가득한 무대 등 다양한 매력을 발산하며 무대를 선사했으며 가수 겸 프로듀서 범주가 깜짝 게스트로 등장, 함께 무대를 빛내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기도 했다.

 

이처럼 뉴이스트 W는 다채로운 무대 구성으로 악 3시간가량 진행된 콘서트를 가득 채웠으며, 팬들 역시 뜨거운 환호와 함성소리로 공연장을 가득 메웠다.

콘서트 말미 뉴이스트 W는 ”이렇게 러브들을 만날 수 있어 행복하고, 큰 공연장을 가득 채워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 너무나 큰 사랑을 주시고, 저희의 꿈을 이루게 해주셔서 늘 감사하다. 저희가 계속 무대를 할 수 있는 이유는 러브니까 꼭 보답할 수 있도록 더 열심히 할 테니 앞으로도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라며 감동의 눈물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리더 JR은 “팬 여러분은 저희에게 기적 같은 선물이에요. 고마운 마음을 담아 진짜 마지막 곡 ‘Thank you(땡큐)’ 들려드리겠습니다”라며 아쉬운 끝인사와 함께 앵콜곡 ‘Thank you(땡큐)’를 선사,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는 가사로 마지막까지 팬들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뉴이스트 W는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총 3일간 올림픽공원 SK 핸드볼경기장에서 ‘NU’EST W CONCERT <DOUBLE YOU> IN SEOUL’을 개최, 1만 6천여명의 관객과 호흡하며 감동이 가득했던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박병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사브리핑(http://www.na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 65길 20, 호성빌딩 9층 390호 | TEL 010-3977-7771
신문사업등록법호 : 서울, 아 02098 | 등록일 : 2009. 1. 21. | 발행인 : 이흥섭 | 편집인 : 홍덕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흥섭
Copyright 2008 시사브리핑.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