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15 16:27 (목)
CJ제일제당,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서 ‘비비고·고메’ 알려
CJ제일제당,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서 ‘비비고·고메’ 알려
  • 남인영 기자
  • 승인 2018.10.28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CJ제일제당
출처=CJ제일제당

[시사브리핑 남인영 기자] CJ제일제당은 27일과 28일 양일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열린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최종전에 참가해 햇반, 비비고, 고메 등 자사 대표 가정간편식(HMR) 브랜드를 알렸다고 밝혔다.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모터스포츠 대회로 약 3만여명의 관람객이 참석하는 행사다.

CJ제일제당은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서 'CJ올리브마켓 가정간편식 로드' 부스를 운영했다. 가정간편식 메뉴를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신개념 식문화 플랫폼 콘셉트에 맞춰 다양한 먹거리, 즐길 거리 등을 준비했다.

특히, 제품을 단순히 진열해 소개하는 부스에서 탈피해 특별한 미식과 가정간편식 트렌드를 경험할 수 있는 식문화 공간으로 꾸몄다.

CJ제일제당은 가정간편식 제품으로 '간편하고 맛있게 제대로 된 한끼 식사'를 즐길 수 있다는 점을 집중 소개했다. 이를 위해 비비고, 햇반컵반, 고메 브랜드를 활용한 아웃도어(Outdoor)형 메뉴 13가지를 개발해 판매했다.

아울러 가정간편식 메뉴의 다양화와 가치 전달에 초점을 맞춰 외부활동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메뉴를 구현했고, 고명을 추가해 제공했다.

비비고의 경우 가장 인기 있는 ‘육개장’ 제품에 어묵꼬치를 넣은 육개장 어묵탕을 판매했으며, ‘돼지갈비찜’ 제품은 컵밥 형태로 만들어 판매했다.

또한 햇반컵반은 최근 출시한 프리미엄 신제품 ‘버터장조림비빔밥’과 ‘스팸마요덮밥’에 스크램블애그 토핑을 추가해 선보였다.

여기에 고메 제품을 활용해서는 미트볼 샌드위치, 함박스테이크 덮밥, 나초 그랑데. 미트볼 콘치즈 등 스낵형태의 핑거푸드를 선보여 인기를 얻었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차별화된 가정간편식 브랜드를 알리고 각 제품의 본질인 맛과 즐거움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행사에 참여하게 됐다”며 “트렌디한 HMR 식문화를 이끌어가기 위해 HMR 플래그십 스토어인 'CJ올리브마켓'을 활용한 다양한 마케팅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