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0 16:22 (월)
경동나비엔이 '슬림매트'를 회수하는 이유는?
경동나비엔이 '슬림매트'를 회수하는 이유는?
  • 전완수 기자
  • 승인 2018.12.03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브리핑 전완수 기자] 경동나비엔이 돌연 판매 중인 일부 전기온수매트를 회수하는 것으로 알려져 관심이 증폭된다.

3일 금융감독원 공시에 따르면 경동나비엔은 한 협력업체의 원단으로 제작해 지난 10월 4~19일 출고한 자사 '슬림매트'(전기온수매트) 7690장을 전량 회수하기로 결정했다.

이와 관련 경동나비엔은 공시를 통해 “올해 판매한 슬림매트 중 일부 제품에서 프탈레이트가 당사 품질관리기준을 초과해 발견됐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매트 원단을 제작하는 협력업체 1곳에서 공용 생산라인을 세척하는 공정을 제대로 하지 않아 발생한 사항이라며 법적 문제사항은 아니지만 자발적 회수를 진행하기로 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경동나비엔 관계자는 “회수 대상과 같은 로고 타입 제품이더라도 지난 10월 3일 이전까지 수령한 제품은 정상제품”이라며 “회수 대상 외 온수매트에도 문제가 없다”고 강조했다.

경동나비엔은 문제가 된 제품을 사용하는 고객에게 품질에 문제 없는 매트를 즉시 발송하고 고객들에게 개별 안내를 할 예정이다. 또 상담을 위한 전용 상담번호를 개설하고 홈페이지에도 관련 내용을 공지할 방침이다.

경동나비엔 관계자는 “회수 및 제품 교체에 따라 비용 발생과 전기온수매트 판매 부진이 예산된다”며 “이번 계기로 소비자 신뢰를 빠른 시일 내에 회복하고 더욱 엄격한 품질기준을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