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5 14:27 (월)
한국GM 쉐보레, ‘고객 마음’ 읽고 주요 차종 가격 재조정
한국GM 쉐보레, ‘고객 마음’ 읽고 주요 차종 가격 재조정
  • 전완수 기자
  • 승인 2019.01.01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한국GM
출처=한국GM

[시사브리핑 전완수 기자] 한국GM 쉐보레는 새해를 맞아 스파크, 트랙스 등 자사 주요차종의 판매가격을 대대적으로 인하한다고 1일 밝혔다.

카허 카젬(Kaher Kazem) 한국GM 사장은 “쉐보레는 모든 일에 있어 고객을 최우선 순위에 두고 있다”며 “쉐보레 제품 구입을 희망하는 고객은 쉐보레 제품의 우수한 디자인, 성능 및 안전성에 더해 새로운 가격 정책으로 강력한 혜택까지 받게 된다”고 말했다.

이번 가격 조정에 따라 1일부터 스파크는 트림별로 LT 50만원, 프리미어 15만원 인하해 판매된다. 트랙스는 LS 30만원, LT 및 LT 코어는 65만원, 프리미어가 84만원 인하됐다.

쉐보레의 중형 SUV 이쿼녹스는 최대 300만원을 하향 조정했다. 트림별로 LT는 190만원이 인하된 3200만원대, 프리미어는 300만원이 인하된 3500만원대로 구매할 수 있다.

플래그십 세단 임팔라는 전 트림을 200만원 하향해 3000만원대 초반대의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한국GM 관계자는 “우수한 주행성능과 높은 안전성을 갖춘 임팔라는 이번 인하로 가격 경쟁력까지 확보함으로써 국내 대형 세단 시장에서의 고객층을 더욱 확대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쉐보레는 새해를 맞아 정부의 ‘10년 이상 노후경유차 폐차 지원 프로그램’과 연계해 1월 한 달 동안 7년이 넘은 노후 경유차 보유자를 대상으로 하는 프로그램을 시행한다.

수혜대상은 정부의 개소세 70%의 감면 혜택에 추가로 말리부 및 트랙스 50만원, 이쿼녹스 100만원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쉐보레는 스파크, 트랙스 차종을 대상으로 1.9% 36개월 저리 할부 및 2.9% 72개월 할부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다마스와 라보 등 경상용차는 2018년 생산 차량만 무이자 36개월 할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