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5 14:27 (월)
노웅래 “통일의 봄은 오리라: 북한 작가 그림 전시회” 개최
노웅래 “통일의 봄은 오리라: 북한 작가 그림 전시회” 개최
  • 이영선 기자
  • 승인 2019.01.13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노웅래 의원실
출처=노웅래 의원실

[시사브리핑 이영선 기자] 국회 연구단체 “통일을 넘어 유라시아로(공동대표 국회의원 노웅래·홍문표)”와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대표상임의장 김홍걸)”는 오는 14일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2로비에서 ‘통일의 봄은 오리라: 북한 작가 그림 전시회’ 개막식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그림 전시회에서는 인민예술가와 공훈예술가를 포함한 40여명 북한 작가들의 그림 총 54점이 전시될 예정으로 금강산 삼선안와 선하계곡, 백두산의 장군봉과 비루봉, 월정사와 철성문의 봄, 을밀대의 겨울 등 북한의 아름다운 자연 풍경을 만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노웅래 대표의원은 “기해년(己亥年) 새해를 맞아 남북이 계속해서 담대한 걸음을 함께하기를 기원하는 마음으로 뜻 깊은 자리를 마련했다”며 “부디 이번 전시회로 만나는 그림 속 북한의 절경 곳곳을 올해에는 직접 두 눈으로 볼 수 있게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김홍걸 대표상임의장은 “민의의 전당인 국회에서 ‘통일의 봄이 오리라: 북한 작가 그림 전시회’를 통해 진정한 평화와 번영의 씨앗이 싹 틔우길 기대한다”며 “민화협도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통일을 염원하는 민간의 힘을 모아, 남북문화교류협력의 새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