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5 15:57 (목)
KB국민은행, 정재일· 박정현·김연아...함께한 유관순 열사의 외침
KB국민은행, 정재일· 박정현·김연아...함께한 유관순 열사의 외침
  • 남인영 기자
  • 승인 2019.02.27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KB국민은행
출처=KB국민은행

[시사브리핑 이영선 기자] KB국민은행은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100년만에 재현한 ‘다시 부르는 여옥사 8호실의 노래’ ‘대한이 살았다’의 음원 및 기념영상을 KB국민은행 홈페이지, 멜론 등을 통해 무료로 배포했다고 27일 밝혔다.

‘대한이 살았다’는 3.1운동 직후 서대문형무소 여옥사 8호실에 함께 투옥되어 옥중에서도 만세운동을 펼친 7인의 여성 독립운동가들(김향화, 권애라, 신관빈, 심명철, 임명애, 어윤희, 유관순)이 서로를 위로하고 독립에 대한 열망을 드높이고자 지어 부른 노래로, 후손들에 의해 가사만 전해지다 이번에 선율을 재창작한 노래다.

지난해 1차 남북정상회담 환송행사인 ‘하나의 봄’의 음악감독 정재일이 작곡했으며, 가수 박정현이 노래를, KB금융그룹의 모델이자 피겨여제인 김연아가 내레이션을 맡았다.

박정현, 김연아, 정재일의 ‘대한이 살았다’는 KB국민은행 홈페이지, 뱅킹앱 리브똑똑,  멜론, 지니, 벅스, 소리바다 등 각종 음원 사이트(27일 18시 이후)를 통해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3인이 출연한 뮤직비디오 형식의 기념영상도 KB금융그룹과 KB국민은행의 공식 SNS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블로그), 글러브엔터테인먼트 SNS채널(유튜브,트위터) 등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한편, KB국민은행은 해당 영상의 공유 및 좋아요 수 건당 3100원을 기부금으로 조성해 독립선언문이 선포된 태화관 터 ‘3.1 독립선언광장’ 조성에 최대 1억원을 후원하며, 기념영상에 응원 댓글을 남긴 참가자 중 31명을 추첨해 ‘마리몬드’의 숄더백을 기념품으로 제공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유관순 열사를 비롯한 수많은 독립운동가들의 100년 전 외침이 이번 음원을 통해 전해져 오늘을 사는 대한민국 국민 모두에게 작은 울림으로 다가섰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