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0 09:53 (월)
프리메라, 2019 러브 디 어스 생태습지 캠페인 행사 진행
프리메라, 2019 러브 디 어스 생태습지 캠페인 행사 진행
  • 남인영 기자
  • 승인 2019.04.22 0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아모레퍼시픽
출처=아모레퍼시픽

[시사브리핑 남인영 기자] 아모레퍼시픽의 프리메라는 지구의 날을 맞아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성수동 카페 어반소스에서 2019 러브 디 어스(Love the Earth) 생태습지 캠페인 행사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도심 속에서 생태습지를 직접 경험해볼 수 있도록 다양한 생태습지 체험존과 이벤트존, 포토존을 마련해 지구 생명의 원천인 생태습지의 중요성을 전달했다.

특히, 순천만 생태습지에 서식하고 있는 수달, 붉은발말똥게와 농게, 노랑부리저어새 등 동물을 테마로 한 체험존이 눈길을 끌었다.

수달의 방에서는 수달의 시각에서 바라본 생태 습지의 영상을 관람할 수 있었으며, 붉은발말똥게와 농게의 방에서는 갯벌을 보호하는 체험을 할 수 있었다.

아울러 지구 사랑을 실천하기 위한 이끼 액자와 텀블러 백 만들기 등 다양한 고객 참여형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와 관련 텀블러, 손수건 등 에코 소품을 가지고 방문 한 고객을 대상으로 단 기간 내 자연 분해가 가능한 친환경 대나무 빨대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해 친환경 캠페인의 의미를 더했다.

프리메라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은 지난 2012년부터 8년째 진행하는 브랜드 대표 친환경 캠페인으로 이번 행사는 도심 속에서 생태습지를 경험하고, 생태습지에 서식하는 동물을 통해 보다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마련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참여한 고객들이 작은 실천으로 생태습지를 보전할 수 있다는 것을 알아가는 기회가 되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