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0 09:53 (월)
신선한 소재의 신박한 코미디 영화 '기방도령' 제작발표회 열려
신선한 소재의 신박한 코미디 영화 '기방도령' 제작발표회 열려
  • 권혜진 기자
  • 승인 2019.05.15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제이와이피픽쳐스, 영화 '기방도령'
출처=제이와이피픽쳐스, 영화 '기방도령'

[시사브리핑 권혜진 기자] 이준호, 정소민 주연 남대중 감독의 영화 '기방도령' 제작보고회가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14일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자리에는 남대중 감독과 주연배우들이 참석했다.

영화 '기방도령'은 허색이 폐업 위기의 기방 연풍각을 살리기 위해 허색(이준호)이 조선 최초의 남자기생이 되어 벌어지는 사건을 다룬 코미디 영화이다.

연출을 맡은 남대중 감독은 “기방이라 하면 왠지 폐쇄적이고 에로틱한 공간이란 이미지가 강한데 조선시대는 여권이 기장 낮은 시대였었다. 허색이 그런 여인들을 만나면서 그녀들의 한과 슬픔을 이해해 주고하는 이야기를 그리고 싶었다”고 연출의도를 전했다.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아이돌 출신에서 연기자로 인정받고 있는 이준호는 “제가 맡은 허색은 공감능력이 뛰어나면서도 사랑스러운 캐릭터이다.역할에 몰입하기 위해서 손에 굳은살이 박힐 정도로 직접 가야금 연주도 배우고 캐릭터를 위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신선한 소재와 배우들의 호흡이 벌써부터 관객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자칭 역사상 가장 신박한 코미디 라는 '기방도령'은 6월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