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19:20 (월)
광명시, 진정한 노인복지 위해 발벗고 나선다
광명시, 진정한 노인복지 위해 발벗고 나선다
  • 이영선 기자
  • 승인 2019.06.11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는 10일 시청 일자리교육장에서 제1차 광명시 노인일자리 대책 TF회의를 개최했다./출처=광명시
광명시는 10일 시청 일자리교육장에서 제1차 광명시 노인일자리 대책 TF회의를 개최했다./출처=광명시

[시사브리핑 이영선 기자] 광명시가(시장 박승원) 10일 시청 일자리교육장에서 ‘제1차 광명시 노인일자리 대책 TF팀 회의’를 개최하고 향후 운영방향을 제시했다.

광명시는 노인일자리 국고보조사업인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으로 1945명이 참여하는 사업과 시비사업인 보훈회원 82명을 대상으로 하는 일자리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하지만 노인인구 4만명(2019년 4월 말 기준)인 광명시에 현재 일하고자 하는 노인은 여전히 많다.

계속적인 노인일자리 요구에 발 맞추어 광명시는 ‘광명시만의 노인일자리’ 발굴과 활성화를 위한 소통기관으로 지난 5월 민간과 공공이 함께 참여하는 노인일자리 대책 TF팀을 구성하고 이날 첫 회의를 개최했다.

노인일자리 대책 TF팀은 노인 일자리 참여자, 시장직속 일자리위원회 노인분과 위원, 시청 노인일자리 관련 부서장 등으로 구성됐으며 매월 1회씩 회의를 개최하는 등 노인을 위한 공공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노인을 위한 공공일자리 확대 정책은 단순히 일자리만 제공하는 게 아니라 최소한의 일을 통해 본인의 건강유지와 노동의 대가를 받을 수 있는 복지가 곧 노인복지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