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4 11:25 (토)
포인트엔지니어링, 스팩 합병으로 코스닥 이전 상장
포인트엔지니어링, 스팩 합병으로 코스닥 이전 상장
  • 서재호 기자
  • 승인 2019.07.16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16일 오전 8시 40분부터 서울사옥 홍보관에서 디스플레이 및 반도체 생산장비 부품 제조기업인 포인트엔지니어링의 코스닥시장 신규상장기념식을 개최했다./출처=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16일 오전 8시 40분부터 서울사옥 홍보관에서 디스플레이 및 반도체 생산장비 부품 제조기업인 포인트엔지니어링의 코스닥시장 신규상장기념식을 개최했다./출처=한국거래소

[시사브리핑 서재호 기자] 코넥스 상장기업 포인트엔지니어링이 엔에이치스팩10호와 합병을 통해 코스닥 시장 신규 진입에 성공했다.

16일 포인트엔지니어링은 지난 4월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로부터 엔에이치스팩10호와의 코스닥 합병 상장 예비심사 승인을 받았다. 주주총회와 합병등기를 마치고 이날 합병 신주를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다.

엔에이치스팩10호와 포인트엔지니어링 간의 합병비율은 주당 1대7.5이며 최대 주주인 안범모 외 14인의 합병 후 지분율은 58.15%이다.

포인트엔지니어링은 반도체, 디스플레이 정밀 부품 제조업체로 반도체, 디스플레이 부문의 박막(증착/CVD공정) 내 핵심 소모성 부품(Shadow frame, Diffuser, Susceptor 등)을 글로벌 업체들에게 공급하고 있다.

금융감독원 공시에 따르면 지난해 실적은 매출액 609억원, 영업이익 138억원이다. 2015년부터 2018년까지 매출액 연평균 성장률은 37%를 기록하며 급성장세를 기록 중이다.

안범모 포인트엔지니어링 대표는 “상장을 계기로 반도체 사업 확대 및 소재사업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