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4 11:25 (토)
광명시, ‘사회적경제 나눔장터’ 운영
광명시, ‘사회적경제 나눔장터’ 운영
  • 이영선 기자
  • 승인 2019.07.19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브리핑 이영선 기자] 광명시는 오는 21일까지 롯데프리미엄 아울렛 광명점에서 사회적경제 나눔장터를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사회적경제 나눔장터는 사회적경제기업의 제품홍보 및 판로를 확대하고 시민들에게 사회적경제에 대한 인지도를 높이고자 마련됐다.

나눔장터에는 총 30개 기업 및 창업팀이 참여할 예정이며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홍보 및 판매와 아울러 체험프로그램, 사회적경제기업의 문화공연, 광명시민 버스킹 공연등 다양한 볼거리도 준비돼 있다. 20일에는 개장식과 축하공연도 개최할 예정이다.

광명시는 오는 9월 7일, 21일과 10월 5일, 19일에 광명스피돔에서 사회적경제 나눔장터를 네 차례 더 운영할 계획이다.

광명시 사회적경제조직은 (예비)사회적기업 12개(126명), (사회적)협동조합 65개(728명), (예비)마을기업 6개(45명) 총 83개소(896명)이고, 가장 많은 업종으로는 유통, 교육서비스, 문화‧예술, 제조 등의 순이다.

시는 이윤추구에 가치를 두고 있는 자본주의 기반 시장경제와 달리 사람의 가치에 중점을 두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아울러 나눔장터 외에도 일자리박람회, KTX 광명역 마라톤대회 등 지역행사에서도 사회적경제 홍보 부스를 운영하여 많은 시민들에게 사회적경제를 알리고 있다.

지난 4일에는 광명‧시흥 사회적경제기업 교차 방문 및 간담회를 개최한 바 있으며 오는 9월 시흥시와 함께하는 사회적경제 제품‧서비스 설명회, 10월 광명‧시흥 사회적경제 페스티벌도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