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2 18:29 (목)
이재명 지사, 민주당 정책유튜브 ‘의사소통TV' 전격 출연
이재명 지사, 민주당 정책유튜브 ‘의사소통TV' 전격 출연
  • 이영선 기자
  • 승인 2019.11.20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정철 원장과 대선경선 뒷얘기, 3인 회동 등 소재로 ‘브로맨스’ 과시
출처=경기도
출처=경기도

[시사브리핑 이영선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더불어민주당 정책유튜브 ‘의사소통TV’에 전격 출연한다. 이 지사가 도지사 취임 후 단독인터뷰 건으로 방송에 출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양정철 민주연구원장도 연구원장 취임 후 처음으로 방송에 출연하는 셈이어서 두 사람의 조합이 더욱 관심을 끈다. 방송은 오는 21일 11시에 유튜브 ‘의사소통TV’ 채널에서 공개된다.

이재명 지사는 촬영 내내 소탈하고 편안하게 특유의 입담을 과시했다. 특히, 지난 대선 때 당내 후보경선을 앞두고 자신의 경선출마 여부를 양정철 원장과 상의했던 사연이 처음으로 공개됐다.

아울러 이재명-김경수-양정철 3자 ‘소주회동’ 성사계기와 취지, 수술실 CCTV 설치, 정치하면서 추진했던 주요 정책, 청년들에 보내는 메시지와 정치적 꿈, 본인 이름을 스스로 지은 사연 등을 가감 없이 솔직하게 풀어냈다.

“VIP 환자 의전 차원에서” 자진 출연했다는 양정철 원장은 민주당 내에 ‘친문-비문’이 따로 없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일부 지지자 사이의 갈등과 논쟁이 오히려 당에 긍정적인 에너지가 될 수 있도록 만들어야 한다”고 호소했다.

이재명 지사도 “정책현안 등에 대해 언급할 때 문재인대통령님 워딩(메시지)와 너무 비슷하단 생각을 할 때가 많은데 왜 나를 ‘비문’이라고 하는지 모르겠다”고 반문했다.

앞서 ‘의사소통TV’엔 김현권, 김종민, 전재수 의원 등이 출연해 당의 험지를 지키는 아름다운 도전에 대해 이야기하고, 화성연쇄살인사건을 다룬 영화 ‘살인의 추억’ 제작자 차승재 교수와 배우 박노식, 민주당 박주민 최고위원이 출연해 영화 제작 뒷얘기와 흉악범죄 공소시효폐지 등을 다룬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