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6 15:53 (금)
“갤러리아에 가면 ‘별사과’가 있다”
“갤러리아에 가면 ‘별사과’가 있다”
  • 이순호 기자
  • 승인 2019.12.15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한화갤러리아
출처=한화갤러리아

[시사브리핑 이순호 기자] 갤러리아명품관 식품관 고메이494에서는 경북 영주시에서만 생산하는 사과품종인 ‘별사과’를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별사과’는 지름 3~5cm 크기의 미니사과로 기존의 둥근 모양과는 달리 별 모양 사과이다. 일반 사과보다 당도가 높고 육질이 단단해 저장기간이 길고 크기가 작아 먹기 편한 것이 특징이다.

갤러리아명품관에서 판매하는 ‘별사과’는 2010년 봉현면 농가에서 발견된 사과품종으로 별 모양이 형성되는 노란색 사과와 붉은색 사과 2종을 지난 2017년 국립종자원으로부터 품종등록을 완료했다. 가격은 1개당 990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