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3-31 10:17 (화)
동성제약, ‘동성 정로환 에프환’ 새롭게 선봬
동성제약, ‘동성 정로환 에프환’ 새롭게 선봬
  • 전완수 기자
  • 승인 2020.01.08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동성제약
출처=동성제약

[시사브리핑 전완수 기자] 동성제약은 ‘동성 정로환 에프환’을 새롭게 리뉴얼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동성 정로환’은 지난 1972년 출시된 동성제약의 대표 일반의약품 브랜드로, 배탈과 설사 등에 효과가 좋아 출시 이후에는 ‘가정 상비약’으로 자리 잡았다. 현재까지도 ‘동성 정로환’ 특유의 냄새와 탁월한 효능을 기억하고 제품을 찾는 고객이 많다.

리뉴얼된 ‘동성 정로환 에프환’과 기존 제품의 가장 큰 차이점은 주성분이 ‘구아야콜’로 변경됐다는 점이다. 최근 들어 과거의 세균성 설사 환자보다는 식습관의 변화, 스트레스 등으로 인한 위장 질환을 호소하는 환자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동성제약은 ‘동성 정로환 에프환’의 주성분을 크레오소트 대신 ‘구아야콜’을 주 원료로 선정했다.

아울러 적용 범위를 위장질환으로 확대하면서 배탈, 설사 뿐만 아니라 체함 증상에도 효과가 좋은 ‘건위·정장제’로 효능을 강화했다. 이를 위해 정장 기능 및 복통완화, 소화불량 개선 등의 효과가 있는 황백엑스산이 추가됐다.

동성제약은 지난해 5월, ‘동성 정로환 에프정’을 리뉴얼 출시한 바 있다. 개그맨 김준현을 모델로 선정해 TV광고를 진행하는 등 20~30대 젊은 층에게 브랜드를 새롭게 인식시켰다.

이와 함께 이번 환 제품의 리뉴얼로 동성제약은 2020년을 ‘동성 정로환’ 브랜드 파워 강화의 원년으로 삼을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