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3-30 11:34 (월)
이마트, 까사미아와 신학기 가구 공동 기획
이마트, 까사미아와 신학기 가구 공동 기획
  • 이순호 기자
  • 승인 2020.02.11 0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이마트
출처=이마트

[시사브리핑 이순호 기자] 이마트가 가구 전문기업 까사미아와 공동기획한 첫 상품을 출시한다.

11일 이마트는 신학기를 맞아 책상, 공간박스, 의자 등 서재·학생가구 베스트 아이템 90여 개 품목을 행사카드로 구매 시 최대 30% 할인하는 '신학기 페스티벌'을 오는 13일부터 2주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신학기 행사에서는 이마트가 신세계 토탈 홈퍼니싱 브랜드 '까사미아'와 손잡고 기획한 첫 상품을 선보이고 전국 이마트에서 단독 판매한다.

'까사미아 루이 책상 스크린(민트, 베이지)'을 각 14만9000원에, '까사미아루이 책장 2X3 (네추럴오크, 화이트오크)'을 각 9만9000원에 판매한다. 루이 책상, 루이 책장을 동시에 구매하면 1만 원을 할인한다.

이번 협업을 통해 이마트는 까사미아와 공동 기획한 양질의 가구를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고, 까사미아는 대형마트로 판매 채널을 대폭 확장해 고객과의 접점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루이 책상/책장’은 셀프 인테리어 트렌드에 맞는 깔끔하고 세련된 디자인이 특징이다. 책상과 탈부착이 가능한 스크린 보드를 세트로 구성해 큰 공간 차지 없이도 책상을 꾸미거나 필기구 등을 정리할 수 있도록 설계하는 등 활용도를 높였다.

이마트는 이를 동일 사양의 유사 브랜드 상품 대비 30%가량 저렴한 가격에 기획했다. 상품을 조립식 형태로 기획해 원가를 낮춘 데 더해, 기획 물량 전량을 물류센터로 일괄 배송해 보관함으로써 입고 시마다 발생하는 물류비를 대폭 절감함으로써 가격을 낮출 수 있었다.

이마트는 이번 신학기 행사를 시작으로, 추후 서재·학생가구, 주방가구 등을 중심으로 까사미아와 공동 기획한 트렌디한 가구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와 함께 모디픽스 책장 4종, 라이트 책장 3종, 멀바우 접이책상ㆍ테이블 2종 등 국내 우수 중소협력체와 함께 저렴한 가격에 개발한 신상품 9종도 출시한다.

어느 실내 인테리어와도 어울리는 베이직한 디자인과 색상으로 기획했고 가격은 2만5900원~6만9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이마트 관계자는 “이마트와 까사미아가 협업해 디자인을 강화하는 등 가치를 높인 상품을 기획했다”며 “신학기를 맞이해 책상, 공간박스, 의자 등 다양한 서재 가구를 저렴하게 판매하는 프로모션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마트는 까사미아의 가구 편집 스토어 '하우스(haus)'를 이마트 가양점, 명일점, 목동점, 천안서북점 등 총 4개점에서 지난해 5월부터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