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7 11:51 (일)
우체국, 마스크 판매시간 2일부터 ‘오전 11시’
우체국, 마스크 판매시간 2일부터 ‘오전 11시’
  • 전완수 기자
  • 승인 2020.03.01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시사브리핑DB
출처=시사브리핑DB

[시사브리핑 전완수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을 방문하는 고객이 조금이라도 빨리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도록 판매 시간을 2일부터 오전 11시로 앞당긴다고 1일 밝혔다.

우정사업본부는 지난 27일 대구·청도지역을 시작으로 28일에는 전국 1406개 우체국에서 1인당 5매씩 판매했으나, 부족한 공급량으로 읍·면 소재 우체국에서는 약 70명에게만(1인당 최대 5매) 판매할 수 있었다.

이에 우정본부는 마스크 공급물량 대책을 위해 관계부처와 지속적으로 협의하는 동시에 안정적인 판매물량 확보를 위해 제조업체와 주말에도 협상을 진행했다는 설명이다.

이에 따라 오는 2일부터는 기존 오후 2시부터 판매하던 마스크를 오전 11시로 앞당겨 판매할 방침이다. 당일 판매수량도 사전에 우체국 홈페이지 등에 공지한다.

다만, 제주지역은 오후 5시에, 도서지역은 배편 도착시간에 따라 판매하고, 오후에 근무하는 시간제 우체국도 오후 2시에 판매한다.

우정사업본부는 보건용 마스크 공급물량 확대로 수급이 안정되면 우체국쇼핑 온라인 판매도 병행한다는 방침이다.

우정사업본부 관계자는 “판매와 관련한 기타 자세한 사항은 우정사업본부, 인터넷우체국 홈페이지, 우체국 콜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