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2-25 16:34 (목)
CJ그룹, '코로나19' 휴관' 공부방에 먹거리 지원
CJ그룹, '코로나19' 휴관' 공부방에 먹거리 지원
  • 이순호 기자
  • 승인 2020.03.02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CJ그룹
출처=CJ그룹

[시사브리핑 이순호 기자] CJ그룹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끼니 해결에 어려움을 겪는 아이들에게 먹거리를 지원한다.

2일 CJ나눔재단은 전국 1000여 곳 방과 후 돌봄 공부방에 총 3억원 상당의 CJ기프트카드를 전달한다고 밝혔다.

CJ도너스캠프를 통한 이번 기부활동은 코로나19 영향으로 휴관 중인 공부방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각 공부방에는 CJ더마켓이나 뚜레쥬르 등에서 즉석식품과 식사대용 간식, 빵 등을 구매할 수 있는 CJ기프트카드가 제공된다. 구매한 제품은 도시락과 함께 아이들 가정으로 배송될 예정이다.

CJ도너스캠프 관계자는 "학교는 물론 공부방까지 쉬게 되면서 식사에 어려움을 겪는 아이들의 영양 유지에 도움을 주고자 지원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아이들의 건강과 행복을 위한 다양한 지원과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CJ그룹은 지난 2005년 CJ나눔재단의 도너스캠프를 설립, 소외 아동·청소년을 대상으로 다양한 교육 지원 사업을 펼쳐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