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6 16:20 (화)
신용회복위원회, 신입 38명 채용...청년일자리 창출 앞장
신용회복위원회, 신입 38명 채용...청년일자리 창출 앞장
  • 서재호 기자
  • 승인 2020.05.22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브리핑 서재호 기자] 신용회복위원회는 개인채무자들의 신용상담 수요 증가에 대비하고 청년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자 상반기 38명의 신입직원을 일괄채용 방식으로 선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신입직원 채용에는 코로나19(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과 객관적인 직무역량 평가를 위해 처음으로 AI(인공지능) 전형이 도입된다.

이와 함께 지난해 처음 시도했던 '사회형평성 열린 채용'이 올해 다시 실시된다. 구직 취약계층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신복위는 기대했다.

구체적으로 경상권·전라권·충청권·강원권 지역인재 12명이 채용된다. 아울러 장애인 2명과 보훈대상자 4명도 채용된다.

뿐만 아니라 학교·연령·성별 등이 전형 과정에서 드러나지 않는 '블라인드 채용' 방식으로 진행된다.

신복위 관계잔느 "가슴 따뜻한 인재에게 더욱 많은 기회를 부여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