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0 17:08 (월)
기간산업안정기금, ‘기간산업 협력업체 운영자금 지원프로그램‘ 개시
기간산업안정기금, ‘기간산업 협력업체 운영자금 지원프로그램‘ 개시
  • 서재호 기자
  • 승인 2020.08.01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산업은행
출처=산업은행

[시사브리핑 서재호 기자] 기간산업안정기금은 지난달 31일 기간산업 협력업체 운영자금 지원프로그램 참여 17개 은행과 협약을 체결하는 등 주요 지원절차 수립을 완료했으며, 오는 5일부터 프로그램을 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은행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영상 어려움 해소에 필요한 운영자금(기존 은행권 대출 상환 금지)을 협력업체 앞 대출하고, 기금은 대출채권을 기초로 유동화증권을 발행하여 민간 등에 매각하는 구조이다.

협력업체에 대한 지원 규모는 최대 5조5천억원이며, 이를 위해 기금은 기간산업안정기금 프로그램에 최대 1조원의 자금을 지원한다.

대상기업은 기안기금 지원대상 업종내 협력업체(중소·중견기업 대상, 개인사업자 제외)로, 원청기업과 소관 부처 등이 협업해 산업생태계 유지에 필요하다고 선정한 업체가 대상이다.

협력업체는 기존에 대출거래 관계가 있는 은행 중 거래를 원하는 은행에서 프로그램 이용상담이 가능하다. 거래은행이 없는 경우 협력업체가 거래를 원하는 은행에 이용상담이 가능하다.

은행 명단(17개 협약체결 기관), 대출신청서(양식), 프로그램 내용 등은 오는 3일부터 기간산업안정기금 홈페이지에 게재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