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4 17:54 (목)
“앗 뜨거 사모펀드”...하나은행, 프로세스 정비해 연내 시행
“앗 뜨거 사모펀드”...하나은행, 프로세스 정비해 연내 시행
  • 서재호 기자
  • 승인 2020.08.08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하나은행
출처=하나은행

[시사브리핑 서재호 기자] 하나은행이 최근 잇따르고 있는 사모펀드 사태에 경각심을 느끼고 금융상품 완전판매 프로세스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8일 금융업계에 따르면 하나은행은 올해 말까지 완전판매 프로세스를 개발·시행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지난해부터 라임사태, 옵티머스 사태 등 사모펀드에서 속속 문제가 발생하자 신탁과 펀드 등 각종 금융상품에 완전판매 프로세스를 적용해 불완전판매를 원천적으로 막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이와 함께 하나은행은 스마트창구를 이용한 전자서식 적용방안도 함께 만들기로 했다. 연결화면, 징구 및 교부서류, 유의사항 등을 화면에 넣어 판매직원별로 편차 없는 판매절차를 구축하기 위해서다.

하나은행은 지난해부터 각종 사모펀드 사태가 발생한 이후 관련 조직을 개편하고, 프로세스를 강화했다.

이와 관련 지난 1월에는 투자상품 리콜제를 도입했다. 투자상품 리콜제는 불완전 판매로 판단될 경우 손님에게 철회를 보장해주는 제도다. 15영업일 이내에 리콜을 신청하면 투자자에게 원금 전액을 반환해준다.

아울러 고객들의 금융자산 현황에 따라 초고위험 투자상품의 투자한도를 설정하는 ‘손님 포트폴리오 적합성 가이드라인’도 운영하고 있다.

이는 초고위험 투자상품으로 포트폴리오가 편중되는 것을 막고 안정적인 자산운용을 뒷받침하겠다는 의지로 해석된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소비자보호를 최우선 가치로 두고 소비자관점에서 상품을 출시하고, 판매 및 사후관리 등 전 과정을 개선하겠다”며 “고객들의 신뢰를 회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