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0 18:11 (금)
정무 최재성·민정 김종호·시민사회 김제남...靑, 일부 수석 교체
정무 최재성·민정 김종호·시민사회 김제남...靑, 일부 수석 교체
  • 이영선 기자
  • 승인 2020.08.10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청와대
출처=청와대

[시사브리핑 이영선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 일부 수석 비서관을 전격 교체했다.

10일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정무수석에 최재성 전 의원, 민정수석에 김종호 감사원 사무총장, 시민사회수석에는 김제남 기후환경비서관을 임명한다”고 밝혔다.

최재성 신임 정무수석은 시민운동가 출신으로 정계에 입문해 여당 대변인, 사무총장 등 당내 요직 두루 거친 4선 의원 출신이다.

정무적 역량 뿐만 아니라 추진력 기획력 남다르다는 평가가 나온다. 또한 야당과 활발한 소통 바탕으로 국정 과제 원활한 추진 지원하고 여야 협치와 국민통합 진전에 기여할 적임자라고 강 대변인은 설명했다.

김종호 신임 민정수석은 감사원 요직을 두루 거친 감사 전문가일 뿐만 아니라 문재인 정부 초대 공직기강비서관 재직하며 인사검증 기틀 마련했다.

때문에 문 정부 국정철학 이해가 높다는 평가 받고 있다. 원칙 중시하는 동시 소통 균형감 겸비해 합리적 업무처리. 민정으로서 맡은 직무 원만하게 수행할 것 기대하고 있다.

김제남 신임 시민사회수석은 녹색연합 사무총장 등 오랜기간 시민사회 활동을 해왔으며 19대 의원 거쳐 현재 기후환경비서관 재직 중이다.

아울러 시민단체, 입법부, 행정부 등 다양한 분야 경험과 폭넓은 식견 바탕으로 시민사회 목소리 경청하고 소통하며 우리사회 다양한 갈등사안을 선제적 조정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