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7 18:11 (일)
광명시청 12일 정상운영...직원 1800여명 전수조사
광명시청 12일 정상운영...직원 1800여명 전수조사
  • 이영선 기자
  • 승인 2021.01.12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광명시
출처=광명시

[시사브리핑 이영선 기자] 직원 3명 코로나19 확진 판정으로 11일 하루 동안 본청 청사를 폐쇄했던 광명시가 12일 정상운영에 들어갔다.

12일 광명시에 따르면 지난 10일 직원 3명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음에 따라 광명시는 11일 오전 8시부터 자정까지 시청을 폐쇄했다.

광명시는 11일 본청, 동 행정복지센터, 사업소에 근무하는 사회복무요원, 기간제 근로자 등을 포함한 전체 직원 1813명을 대상으로 검체 검사를 확대 진행했다. 이 가운데 2명이 양성 판정, 나머지는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 가운데 소하2동 행정복지센터 직원 확진으로 긴급 방역 및 임시 폐쇄 조치했으며 현재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역학 조사 결과가 나오면 행정복지센터 업무 재개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시는 11일 본청 청사 전체 건물의 방역을 마쳤으며 음성 판정을 받은 직원은 출근하여 업무를 시작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시민 여러분들께 불편을 드려 대단히 죄송하다. 광명시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고자 선제적 대응으로 1800명 전 직원 모두 검사를 마쳤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이어 “다행히 2명이 양성판정을 받았고 나머지는 모두 음성판정을 받았다. 다시 한 번 시민 여러분들께 죄송한 말씀 전하며 광명시는 코로나19 대응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