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13:29 (금)
손보사 영업익 689억 적자..2017억 감소
손보사 영업익 689억 적자..2017억 감소
  • 뉴스토마토
  • 승인 2009.06.17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토마토 서주연기자] 손해보험사의 영업이익이 RG보험 큰 손실로 인해 적자로 돌아섰다.
 
17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2008년 회계연도의 일반손해보험장(장기손해보험, 자동차보험 제외)의 영업이익은 -698억원으로 전년 2017억원에 비해 크게 줄었다.
 
이는 조선업 구조조정등으로 RG보험 등 관련 손실이 해상보험의 경우 2336억원, 상해보험의 경우 784억원 나타났기 때문이다.
 
반면 최근의 경기침체에도 불구하고 수입보험료는 4조 1826억원으로 지난 회계연도 보다 11.3% 증가했다. 최근 3년 평균 증가율이 13%로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였다. 해상이 30.5% 늘었고, 상해가 18%, 화재가 7.9% 증가했다.
 
특히 2008 회계연도 하반기 수입보험료는 2만 1356억원으로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12%인 1만 9062억 늘었다.
 
화재보험의 수입보험료는 2831억원으로 전년대비 7.9%감소했지만, 영업이익은 322억원으로 전년 203억보다 대폭증가했다. 해상보험은 조선사 구조조정 등으로 RG보험 손실이 커
대규모 영업손실을 봤고, 기술보험도 수입보험료와 수익 모두 감소했다.
 
금감원은 금융위기와 실물경기 침체에도 불구하고 손해보험의 수입보험료는 지속적으로 늘고 있지만, 향후 경기침체가 지속될 경우 경기민감성 보험의 성장세는 둔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따라 금감원은 경기민감성 보험에 대한 언더라이팅 강화 등 보험리스크 관리와 보험소비자의 새로운 수요에 부합하는 보험상품 개발?판매 등으로 경기변동에 대한 능동적인 대응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뉴스토마토 서주연 기자 shriver@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자산운용사 순익 크게 감소
▶요일제 차량 보험료 인하 폭 확대
▶18개 건설-조선사 워크아웃 진행중
▶(집중기획) `그 놈`의 덫에 안걸리려면..
▶"BIS자기자본비율 하향, 우리·기업은행에 긍정적"-삼성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