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4 15:55 (금)
미세먼지·강추위에도 뜨거운 ‘쌍용 더 플래티넘 부평’ 청약 열기
미세먼지·강추위에도 뜨거운 ‘쌍용 더 플래티넘 부평’ 청약 열기
  • 서재호 기자
  • 승인 2019.01.20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쌍용건설
출처=쌍용건설

[시사브리핑 서재호 기자] 쌍용건설(대표이사 회장 김석준)이 지난 18일 문을 연 '쌍용 더 플래티넘(Platinum) 부평' 견본주택에 사흘 동안 약 2만8천여 명의 방문객이 몰려 뜨거운 열기를 보였다.

이 같은 열기는 원적로, 부평대로, 경인고속도로, 서울외곽순환도로 등을 통해 인천 전역과 서울로의 진출입이 편리하고, 특히 사업지 인근 서울 7호선 연장선 '(가칭)산곡역'이 2020년 말 개통되면 2021년말 입주 시점부터 교통 인프라 혜택을 누릴 수 있다는 점이 크게 작용했다.

아울러 한일초, 산곡초, 산곡중, 인천외고, 세일고, 명신여고 등 6개의 명문 학군과 원적산 및 원적산 체육공원, 롯데마트, 롯데시네마, 부평구청, 부평시장 등 다양한 생활 인프라가 가까운 것도 특징이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인근 노후아파트가 많은 상황에서 남향 위주 단지 배치와 지상에 차가 없는 단지 설계, 차별화된 친환경 조경, 다양한 첨단시스템 등을 누릴 수 있는 새 아파트로 갈아타고자 하는 수요가 많다”고 설명했다.

이어 같은 관계자는 “수도권 비규제지역으로 6개월뒤 분양권 거래가 자유롭고, 3.3㎡당 평균 1,350만 원대의 합리적인 분양가와 중도금 대출 60%까지 가능해 실수요자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쌍용건설
출처=쌍용건설

청약은 오는 22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3일 1순위, 24일 2순위 순으로 진행된다. 30일 당첨자 발표 후 2월 12일부터 14일까지 계약을 받는다.

산곡 2-2구역을 재개발한 이 단지는 인천 부평구 산곡동 179번지 일대 지하 3층~지상 23층 아파트 10개 동 811가구 규모이다.

또한 조합원분을 제외한 전용면적 ▶ 39㎡ 63가구 ▶ 51㎡ 26가구 ▶ 59㎡ 53가구 ▶ 72㎡ 21가구 ▶ 84㎡ 245가구 등 총 408가구가 일반분양 된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계약금 1천만원 정액제, 중도금 60% 이자후불제 조건”이라며 “발코니 확장이 무상으로 제공된다. 입주는 2021년 12월 예정”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