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7 16:16 (월)
티르티르 이유빈 대표, 한국희귀질환재단에 기부금 전달
티르티르 이유빈 대표, 한국희귀질환재단에 기부금 전달
  • 이순호 기자
  • 승인 2021.03.29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티르티르
출처=티르티르

[시사브리핑 이순호 기자] 헬씨 라이프 뷰티(HEALTHY LIFE BEAUTY) 브랜드 티르티르(TIRTIR)는 이유빈 대표가 지난 2월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부금 2천만원을 전달한 것에 이어, 한국희귀질환재단에 기부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고 29일 밝혔다.

티르티르의 이유빈 대표는 지난 16일 재단법인 한국희귀질환재단(이사장 김현주)의 공식 후원 계좌를 통해 1천만원을 기부했다.

한국희귀질환재단은 희귀질환 환자들에게 희망을 전하기 위해 설립된 순수공익재단으로, 이 대표는 지난 2019년에도 기부금 3억원을 전달한 바 있다.

티르티르 이유빈 대표는 자신의 SNS를 통해 “고객분들께서 티르티르에 보내주신 사랑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제가 할 수 있는 일은 사랑을 다시 나누는 일”이라고 전했다.

또한 “2만명 당 1명꼴로 겪게 되는 희귀질환 환우들에 대한 많은 관심 부탁드리고, 전국에 계신 희귀질환 환우들과 그 가족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면서 함께 힘을 모으자는 의미로 희귀질환 환우들을 위한 후원계좌를 안내하는 글을 올렸다.

한편, 티르티르는 피부에 과학적 연구 및 건강한 라이프 스타일을 담아 피부 본연의 아름다움과 빛을 선사하는데 초점을 두고 있는 뷰티 브랜드로, 티르티르 이유빈 대표는 ‘나눔 경영’이라는 경영 철학을 실천하기 위해 다양한 기부 활동에 참여해왔다.

티르티르 이유빈 대표는 지난해 12월 한국 폭력 학대 예방 협회에서 주관한 ‘2020 나영이 가족 지원금 모금 전달식’에 참석해 1천만원을 기부했다.

아울러 지난해 코로나 19 바이러스의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아산시와 대구시,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3차례에 걸쳐 약 3억원 상당의 손 소독제 6만개를 기부한 바 있다.

이 외에도 창립 이후 백혈병, 소아암환자, 미혼모 등을 대상으로 기부 활동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으며, 저소득층 자녀들을 위한 생리대 지원 사업, 강원도 산불 사고 후원, 세이브더칠드런 후원 등 다양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