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5 10:41 (토)
검찰, 이명박 전 대통령 오는 14일 오전 소환통보
검찰, 이명박 전 대통령 오는 14일 오전 소환통보
  • 안태식 기자
  • 승인 2018.03.06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동안 확보한 자료와 증언 토대로 영장 청구 가능성 커
▲ 오는 14일 검찰로부터 소환 통보를 받은 이명박 전 대통령
[시사브리핑 안태식 기자]검찰이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오는 14일 오전 검찰에 출두 할 것을 소환통보를 했다.

이는 검찰이 각종 뇌물 수수 혐의 의혹을 받고 있는 이 전 대통령이 그동안 제기된 의혹들이 모두 범죄혐의로 이어지고 있다는 것을 말한다.

검찰은 그동안 이 전 대통령 측근들을 대거 소환 조사해 왔고, 김백준 등 이명박 측근 상당수가 구속기소 되됐고, 검찰이 확보한 막대한 량의 자료를 통해 혐의 입증에 문제가 없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볼 수 있다.

검찰은 소환 통보와 관련해 "그동안 진행된 수사상황을 감안할 때 실체적 진실을 투명하게 밝히기 위해서 이 전 대통령 조사는 반드시 필요하다"고 소환 이유를 설명해 이 전 대통령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할지도 관심사다.

이 전 대통령과 관련한 범죄혐의는 국정원 특수활동비 불법유용과 다스 실소유주 및 비자금 의혹, 대통령기록물법 위반, 삼성으로부터 변호사 선임비로 수십억원을 받아 뇌물죄 성립 요건도 갖춘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이 전 대통령은 자신과 관련한 검찰의 수사에 대해 불편한 심기를 드러내며 이번 사건을 정치보복으로 규정해 검찰을 정조준 하고 있지만 그에 대한 혐의가 명백해 혐의 입증에는 문제가 없다고 자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