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2 10:00 (월)
CES 간 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 “구글과 VR콘텐츠 공동 제작”
CES 간 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 “구글과 VR콘텐츠 공동 제작”
  • 전완수 기자
  • 승인 2019.01.13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LG유플러스
출처=LG유플러스

[시사브리핑 전완수 기자] “올 상반기 안에 구글과 공동 제작한 첫 번째 VR(가상현실) 콘텐츠를 내놓겠습니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은 지난 9일(현지 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서 간담회를 갖고 “5G(5세대 이동통신) 스마트폰 상용화 시점에 맞춰 VR 전용 모바일 동영상 서비스를 시작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하 부회장은 “이용자들이 가상현실 속에서 한류 아이돌 스타들의 개인 일정을 함께할 뿐 아니라 공연 무대 뒤, 숙소 모습도 마치 직접 현장에 있는 것처럼 느낄 수 있는 콘텐츠들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3D(3차원)로 제작되는 VR은 일반 고화질(HD) 영상보다 데이터 용량이 10배 이상 많아 5G에서만 제대로 볼 수 있다”고 전했다.

하 부회장은 “공동 제작 콘텐츠는 LG유플러스의 VR 전용 동영상 서비스와 구글의 유튜브를 통해 제공될 것”이라며 “VR로 제작한 K콘텐츠를 앞세워 글로벌 VR 허브가 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LG유플러스는 VR 전용 모바일 동영상서비스를 통해 구글과 공동 제작한 콘텐츠는 물론, VR로 제작된 영화와 여행지 정보 영상, 웹툰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하 부회장은 “풍부한 실감형 미디어 콘텐츠를 통해 LG유플러스가 5G 시장의 선두에 설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