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5 13:58 (일)
문희상 국회의장, 주한이란대사 예방 받아
문희상 국회의장, 주한이란대사 예방 받아
  • 이영선 기자
  • 승인 2019.01.16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국회의장실
출처=국회의장실

[시사브리핑 이영선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16일 오후 의장 집무실에서 싸이드 바담치 샤베스타리(Saeed BADAMCHI SHABESTARI) 신임 주한이란대사의 예방을 받고 환담했다.

문 의장은 이날 면담에서 “이란은 지난 1973년 오일쇼크시 중동에서 유일하게 우리나라에 원유를 공급한 국가”라면서 “우리는 이란-이라크 전쟁(1988)시 공습으로 대림건설 직원들이 사망했지만, 끝까지 남아 공사를 완료한 적도 있었다”고 소개했다.

이어 문 의장은 바담치 샤베스타리 대사에게 양국 의회 간 협력이 활발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역할을 당부했다.

이에 바담치 샤베스타리 대사는 “양국 관계는 역사적으로 매우 오래된 우호관계”라면서 “유감스럽게도 현재 양국 간 경제교류와 교역이 계속 중단되는 양상을 보이고 있지만, 향후 양국간 협력으로 직면한 문제들을 해결해 나가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그는 이어 “한반도 평화와 안전을 위한 문재인 대통령의 노력을 높이 평가하며, 한반도를 비롯한 세계 평화를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예방에는 최운열 의원(한-이란의원친선협회부회장), 한충희 외교특임대사, 박재유 국제국장 등이 함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