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4 11:25 (토)
황교안, 광주서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황교안, 광주서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 이영선 기자
  • 승인 2019.05.18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사단법인 국회기자단(가칭)
출처=사단법인 국회기자단(가칭)

[시사브리핑 이영선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3년전 부르지 않았던 ‘임을 위한 행진곡’을 불렀다.

18일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열린 제39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한 황교안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등과 함께 나란히 기립해 '오월 광주'를 상징하는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했다.

이날 황 대표는 행진곡이 연주되는 내내 주먹을 쥔 오른손을 어깨 아래에서 위아래로 흔들며 입을 조금씩 벌리고 노래를 따라 불렀다.

황 대표의 이 같은 행보는 지난 2016년 국무총리 자격으로 5·18 기념식에 참석했을 때는 홀로 노래를 부르지 않고 꼿꼿이 서 있었던 것과는 대조적인 모습이다.

앞서 지난 1일 황 대표는 노동절 기념행사에 참석했을 때는 곡에 맞춰 작은 팔 동작만 하면서 입술만 조금씩 움직이는 모습을 보인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