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6 15:53 (금)
이진복, 8일 부산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 등록
이진복, 8일 부산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 등록
  • 이영선 기자
  • 승인 2020.12.08 14:35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이진복 전 의원
출처=이진복 전 의원

[시사브리핑 이영선 기자] 국민의힘 이진복 전 의원이 부산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등록이 시작되는 8일 오전 9시 부산시선관위를 찾아 후보등록을 마쳤다.

이진복 예비후보는 등록 직후 “오늘부터 본격적으로 선거운동을 할 수 있는 만큼 최선을 다해 시민들의 기대에 부응하고 부산을 싹 다 바꾸어 ‘진짜 부산시대’를 열어 가겠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이날 후보 등록으로 시작으로 내년 4월 7일에 열리는 부산시장보궐선거 전일까지 총 120일간의 선거운동 대장정에 돌입했다.

이 예비후보는 이어 첫 일정으로 청년기업인 등 지인 30여명과 함께 부산시 동구 초량동 중앙공원에 소재한 충혼탑을 찾아 참배했다.

이 예비후보는 “위기에 놓인 부산이 희망을 되찾고, 부산시민의 미래 먹거리를 마련하기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호국연령의 숭고한 뜻을 이어받아 부산발전을 위해 승풍파랑(乘風破浪)의 기세로 나아가겠다”고 다짐했다.

이 예비후보는 이날 오전 10시30분께 부산공동어시장을 방문해 어시장 관계자 등과 간담회를 가졌다.

부산공동어시장은 부산의 새벽을 여는 역동적인 시장으로 부산경제를 대표하는 상징적인 곳이다. 이 자리에서 이 예비후보는 제1호 공약으로 내세운 ‘스마트 신시티(SEA;TY)’ 조성계획에 대해 상세하게 설명했다.

공동어시장 관계자들은 이 후보의 1호 공약을 환영하며, 최근까지 부산시가 남항 일대 바다의 바닥 수심이 너무 낮아 배가 다니기에 어려울 정도라며, 앞으로 스마트 신시티 사업을 하면서 바닥 준설도 함께 병행해 주기를 건의했다.

이에 이 후보는 “부산이 해양수도의 면모를 갖추기 위해서라도 공동어시장 관계자의 건의를 반드시 해결할 것”을 약속했다.

그는 이어 “스마트 신씨티가 조성되면 남항이 세계적인 관광지로 발돋움해 부산미래 백년 먹거리를 만들 수 있을 뿐 아니라, 태풍 시 선박 피항이 가능해 어업종사자 여러분들의 숙원사업이 이루어 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이 예비후보는 “공동어시장을 둘러보고 상인들의 에로사항도 청취한 뒤, 이를 해결할 수 있는 좋은 해결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진복 예비후보는 오는 9일 오전 11시 부산광역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공약 1호(스마트 신시티)와 2호(부산 물 독립 선언)에 이은 제3호 공약을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권명화 2020-12-08 15:58:28
부산시장 당선 응원합니다

윤우근 2020-12-08 15:55:17
응원합니다

이상운 2020-12-08 15:44:44
응원합니다~

장성복 2020-12-08 15:25:35
일잘하는 국회의원에서 부산 시장으로 가는 첫 단추 응원합니다

지진순 2020-12-08 15:24:04
응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