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1 18:45 (금)
진격의 하이트진로, 소주·맥주 시장점유율 확대 '고고'
진격의 하이트진로, 소주·맥주 시장점유율 확대 '고고'
  • 전완수 기자
  • 승인 2020.01.06 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하이트진로
출처=하이트진로

[시사브리핑 전완수 기자] 하이트진로에 대해 지난해 발매한 신제품 테라와 진로이즈백 등의 시장점율 상승으로 인한 영업이익 확대가 가시화 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6일 장지혜 흥국증권 연구원은 보고서를 통해 “맥주와 소주 두 부문에서 신제품 판매 호조로 점유율 상승에 따른 외형 성장이 나타나고 있다”고 평가했다.

장 연구원은 “하이트진로의 지난해 4분기 연결 회계 기준 매출액은 5640억원, 영업이익은 364억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19.4%, 106.6% 증가했다”고 내다봤다.

장 연구원은 “소주의 시장점유율은 지난해 4분기에도 직전 분기에 이어 60% 중반까지 확대됐다”며 “분기 소주 전체 판매량이 20% 증가하고 가격 인상효과까지 맞물려 외형 성장과 수익성 개선이 나타났다”고 진단했다.

올해에도 하이트진로의 시장 점유율 확대는 지속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장 연구원은 “비수기와 경쟁사 판촉 강화 속에서도 테라 판매량이 증가한 점, 소주의 상반기 낮은 기저부담과 진로의 저도주 및 지방 시장 점유율 확대에 따른 외형 성장이 기대된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그는 “판촉비 부담완화에 대한 실적 개선을 기대하기는 어려워졌지만 외형 성장이 견인하는 레버리지 효과에 따른 실적 성장 기대감은 여전히 유효하다”고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